푸르덴셜생명의 보험상품을 만나보세요.

본문 바로가기
Main Content 푸르덴셜 푸르덴셜
연금 리모델링
인생 2막, 이렇게 준비해도 절반은 성공
내 노후 행복 결정짓는 3요소 짚어보기
시니어 이력서 작성TIP
은퇴 전 노후준비, 이것만은 꼭 체크해보세요!
은퇴 1세대가 가지는 고민
성공적인 노후 설계의 시작, 은퇴자산에 달러를 담다
은퇴 후 찾아오는 노후생활! 얼마나 준비해야 할까?
노후를 위한 효율적인 자산배분, 어떻게 하면 좋을까요?
화려한 싱글, 노후도 지금처럼 화려할 수 있을까?
2019 성공적인 노후 준비 가이드 2
노후준비! 지금 알고 있는 것을 그 때도 알았더라면
나의 아름다운 노후에게 Dear. My Beautiful Senior
액티브 시니어, 은퇴 레드존 극복은 어떻게?
"은퇴 설계의 결정적 시기! 은퇴 레드존을 아세요?"
2019 성공적인 노후 준비 가이드 1
노후 준비, 늦었다고 포기하지 말고 지금 시작하세요
비혼족, 노후 How?
노후를 준비하기 가장 좋은 때, 지금
노후 준비의 새로운 패러다임, 디큐뮬레이션 전략
라이프 스타일에 따른 노후 필요생활비 가이드
은퇴 준비 불안하다면, 지금 은퇴 수첩을 써야할 때
은퇴 후의 삶을 결정하는 레드존에서 필요한 준비
적극적인 노후 자금 마련, 변액연금보험의 장점 활용하기
우리나라 고령층 인구 실태와 은퇴 준비 현황
경험생명표 적용 시점에 따라 평생 연금액이 달라진다?
마흔, 나만의 금융 스타일을 알아야 할 때
호모 헌드레드 시대, 부자들의 노후관리 전략
일하는 노인들의 나라_연금보험이 필요한 이유
은퇴준비에도 골든타임이 있다?! 50대가 주목해야 할 은퇴 준비
"내 연금은 달러로 받겠습니다." - 달러 연금보험 시대
전업주부도 연금 받고싶다
효자보다 연금보험
30년 일하고 30년 즐겨야 할 은퇴 라이프
은퇴 아닌 반퇴시대, 나는 괜찮을까?
세대분리형 아파트, 은퇴 후 재테크 수단 될까?
행복한 노후를 결정하는 ‘은퇴감성지수(REQ)’ 알아보기!
사회생활 시작 = 본격 노후 준비의 시작!
알아두면 쓸데 있는 은퇴 잡학사전
은퇴 준비, 이제 달러로 하자!
노벨경제학상 받은 ‘행동경제학’으로 살펴보는 노후준비법
당신은 ‘은퇴 레드존’에 있나요?
연금 리모델링
수많은 동전들 속 남성의 모형

노후를 위해 연금에 가입했다면 한 번쯤 내 연금이 잘 설계되었는지 점검이 필요합니다. 탄탄한 노후를 위한 연금 리모델링이 더 풍족한 연금액으로 돌아옵니다.

 

은퇴보다 두려운 반퇴시대, 평균수명은 길어지고 기대수명은 100세를 바라보고 있습니다. 길어진 노후를 위해 연금은 더 이상 선택이 아닌 필수가 되었습니다. 과거엔 성장한 자녀가 노부모를 부양했지만 이제는 그런 미덕을 기대하기가 어려워졌지요. 나라경제는 저성장 모드에 진입했고, 청년들은 유례없는 취업난으로 경제적 자립까지 이전보다 긴 시간이 필요합니다.

연금은 안전한 노후를 위한 준비입니다. 기본적으로는 만 18세 이상 만 60세 미만 우리 국민 누구나가 가입할 수 있는 국민연금이 있습니다. 국가에서 시행하는 공적연금으로 소득이 없는 노후에 기본적인 생활을 할 수 있게 도와주는 소득보장제도입니다.

블록을 쌓고있는 남성
 

그러나 최근 보도된 "국민연금 월 200만원 수급자 9명"이라는 뉴스는 월 수령액이 기대만큼 많지 않다는 사실을 확인시켜줍니다. 국민연금공단이 발표한 2017년 지급현황을 보면, 국민연금 월 평균 수령액은 368,000원입니다. 부부 중 한 명만이 국민연금에 가입했고, 노후 30년 이상 연금소득으로 생활해야 한다면 턱없이 부족한 금액입니다.

어깨동무를 하며 해변을 산책하고 있는 노부부

노후에 주요 수입원이 될 국민연금 수령액을 늘리기 위해선 리모델링이 필요합니다. 납부예외 기간과 적용제외 기간 동안의 보험료를 추후에 납부해 국민연금 가입기간을 늘릴 수 있는 '추후납부(추납)' 제도는 연금액을 늘릴 수 있는 방법입니다.

 

실직이나 경력 단절로 국민연금 납부를 중단했다면 추납을 통해 일시에 납부하거나 분할해(월 단위 최대 60회) 납부할 수 있습니다. 2017년 추납 신청자는 13만 8천명으로 제도 시행 이후 최대치, 최근 5년 평균인 약 5만 5천명보다 2.5배 이상 증가했습니다.

국민연금 의무가입대상이 아니었던 전업주부는 임의가입자 제도를 활용할 수 있습니다. 소득이 없더라도 지역가입자로 가입해 국민연금을 납부하고, 노후에 연금을 수령할 수 있는 제도이지요. 임의계속가입 제도는 60세에 이르러 더 이상 국민연금을 납입하지 않아도 되지만 가입기간을 연장해 연금 수령액을 늘리는 방법입니다. 임의계속가입과 비슷하게 연금수령 시점을 연기하는 연기연금 제도는 연금 수령시기를 1년 연장할 때마다 연 7.2%씩 수령액이 늘어나 더 많은 연금을 받을 수 있습니다.

국민연금만으로는 부족한 노후자금을 위해 선택한 연금보험도 변화하는 생애주기에 맞춰 리모델링이 필요합니다. 사적연금인 연금보험은 연금저축, 변액연금보험, 퇴직연금 등 다양한 형태가 있습니다. 비슷한 연금보험처럼 보이지만 세액공제를 받는지, 종신연금인지 따져볼 게 많습니다.

대표적인 절세 금융상품인 연금저축은 연간 납입액 400만원 한도 내에서 16.5%(총 급여 5,500만원 초과 시 13.2%)의 세액공제를 받을 수 있습니다. 그리고 다른 연금과 마찬가지로 연금을 수령할 때 3.3-5.5%의 연금소득세를 내야합니다. 연금 수령액이 연간 1,200만원을 초과할 때는 종합소득세에 얹혀져 연금수령액에 대해 최소 6.6%에서 44%의 세금을 낼 수도 있습니다. 따라서 미리 연금수령액을 따져보고 연간 총 1,200만원의 한도를 넘지 않게 기간이나 수령시기를 조정할 필요가 있습니다.

연금저축과 달리 연금보험은 소득공제 혜택이 없는 대신 비과세 혜택이 있습니다. 연금을 수령할 때 연금소득세를 내지 않아도 되는 거지요. 따라서 연금으로 노후를 설계할 때 한번 쯤 현재 내야할 세금과 노후에 내야할 세금을 비교해보는 것도 의미가 있겠습니다.

현재 가입한 연금보험이 확정형인지 종신형인지를 체크하는 것도 중요합니다. 확정형은 가입 시 확정한 기간만큼 연금이 지급되고, 종신형은 평생 지급되는 형태입니다. 당연히 종신형에 비해 확정형의 이율이 높겠지만 평균수명이 길어지고 있는 현실에서 어느 쪽이 더 유리하다고 단정할 순 없는 문제입니다.

가입 목적에 따라 장단점이 분명한 연금보험 역시도 여유자금이 있다면 추가납부를 활용해볼 수 있습니다. 약정한 금액에 더해 추가로 납입한 보험료는 복리의 이자 혜택를 기대해볼 수 있습니다. 또한 거치기간이 길어질수록 노후소득보증금액이 복리로 불어나는 상품도 있으니 이미 가입한 연금보험이라도 꼼꼼히 약관을 살펴야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