푸르덴셜생명의 보험상품을 만나보세요.

본문 바로가기
Main Content 푸르덴셜 푸르덴셜
한국인의 파이낸셜 웰니스

"재무적으로 건강하다(파이낸셜 웰니스)"는 것은 단순히 돈에 관한 것을 넘어 우리가 가진 가치, 인간관계, 행동양식과 같은 다양한 것을 포함합니다. 푸르덴셜생명이 시대적 세대적 변화를 겪고 있는 한국인 2천 명을 대상으로 재무건강에 대한 조사를 진행했습니다. 주요 내용을 만나볼까요?

 
 
한국인의 파이낸셜 웰니스 4가지 유형을 나타내는 그림으로 33%는 재무상태가 양호하고 긍정적으로 인식하는 자신만만형, 29%는 재무상태가 양호하지 못하고 부정적으로 인식하는 의욕상실형, 20%는 재무상태는 양호하지 못함에도 이를 긍정적으로 인식하는 이상주의형, 18%는 재무상태는 양호하나 부정적으로 인식하는 비관주의형입니다.

한국인 10명 중 4명,
자신의 재무상태를 정확히 인식 못 해

파이낸셜 웰니스를 실제 재무 상태와 이에 대한 인식을 분석해 보니 응답자의 38%가 제대로

 

인식을 못하는 이상주의형 또는 비관주의형이었습니다. 이러한 현실과 인식의 불일치는 자신이 원하는 미래를 제대로 준비하지 못하게 하거나 불필요한 스트레스를 유발하는 방해요소가 되어 삶의 질을 높일 수 있는 기회를 잃게 됩니다.

 
 

한국인 스트레스의 주요 원인은 일-돈-건강 순

한국인 스트레스의 주요 원인은 일, 돈, 건강 순으로 나타났는데, 세대별로는 차이가 있었습니다. 밀레니얼 세대의 경우, 일을 가장 큰 스트레스 요인(응답자의 38%)이라고 언급했지만,

일상 생활에서의 스트레스 요인을 나타내는 표로 한국인 스트레스 주요 원인으로는 일 28.5%, 돈 24.8%, 건강 20.2%, 인간관계 11.0%, 가족 6.4%, 기타 0.9%, 없음 8..4%로 나타났으며, 세대별로는 밀레니얼세대의 경우 일 38.4%, 돈 27.7%, 건강 10.2%, 인간관계 11.8%, 가족 4.4%, 기타 6.1%, 없음 1.5%, X세대의 경우 일 22.7%, 돈 31.7%, 건강 17.9%, 인간관계 11.8%, 가족 5.8%, 기타 9.1%, 없음 1.1%, 베이비부머 세대의 경우 일 25.7%, 돈 13.7%, 건강 32.6%, 인간관계 9.1%, 가족 15.3%, 기타 3.5%, 없음 0.2%로 나왔습니다.
 

X세대는 돈(응답자의 32%), 베이비부머 세대는 신체적 건강(응답자의 33%)을 주요 스트레스 원인으로 꼽았습니다.

 
 

한국인들이 생각하는 파이낸셜 웰니스는
"부채가 없는 삶"

"'재무적으로 건강하다'라는 사람은 어떤 모습입니까"에 대한 질문에서 10명 중 3명 (33%)이 '부채가 없는 것'을 파이낸셜 웰니스의 가장 중요한 조건으로 꼽았고 57%는 상위 5개 항목 중 하나로 꼽아 압도적인 차이를 보였습니다. 다른 중요한 특징으로는 '은퇴에 대비하여 저축을 잘하는 사람', '자산을 키워가는 사람', '생활비가 부족하지 않을 정도의 소득이 있는 사람' 그리고 '적절한 비상금을 확보하는 사람' 등이 있었습니다.

노부부가 여유롭게 여행하는 일러스트 그림 입니다.

중요한 재무 목표는 현재 생활 유지, 은퇴 후 생활자금, 향후 건강관리 비용 마련 순

 

재무적 목표의 중요도에 있어서 한국인은 현재 생활을 유지하는것(80%), 은퇴 후 사용할 생활자금을 확보하는 것(78%), 향후 건강 관리 비용을 확보하는 것(76%), 내 집 마련(74%) 순으로 중요하다고 응답했습니다.

 
 

편안한 은퇴 생활을 누릴 수 있다고 자신감을 보인 한국인은 거의 없어

'은퇴 후 사용할 생활자금을 확보하는 것'과 '향후 건강관리 비용을 확보하는 것에 대해 얼마나 자신감이 있는가'에 대한 질문에 각각 29%와 33%만이 자신감이 있다고 응답해 은퇴 준비에 대한 중요도와 자신감의 차이가 컸습니다. 또한 응답자 10명 중 6명은 은퇴 후 노후생활자금으로 얼마를 희망하는지에 대해서 ‘모른다’고 답했으며, 응답자의 10명 중 7명은 은퇴 준비를 시작조차 하지 않았다고 답했습니다. 특히 은퇴 이후에 대한 걱정은 젊은 세대에서 두드러졌는데, 베이비부머 세대의 49%가 은퇴 후에도 자신의 라이프스타일을 유지할 수 있을 것이라고 답한 데 비해 밀레니얼 세대와 X세대의 경우는 그 비율이 34%에 불과했습니다.

 

한국인의 파이낸셜 웰니스에 대한 더 자세한 사항은 백서를 통해 확인해 보세요.

한국인의 파이낸셜 웰니스 백서 보기 >

 
 

준법감시인확인필-SM-200701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