푸르덴셜생명의 보험상품을 만나보세요.

본문 바로가기
Main Content 푸르덴셜 푸르덴셜

이 글의 핵심 포인트

· 노후 준비 패러다임의 변화
· 은퇴 후 설계를 위한 디큐뮬레이션 전략(decumulation)이란?

 
노벨 경제학자가 말하는 노후 준비 패러다임의 변화

노벨 경제학자가 말하는 노후 준비 패러다임의 변화

'은퇴 시점에 모아둔 자산이 충분히 있으면, 노후에 걱정 없이 살 수 있다.' 노후 준비의 왕도로 여겨지던 생각이었습니다. 충분한 자산이 있으면 노후는 어떻게든 될 거라는 생각이었죠. 노후 기간이 짧았던 시기에는 이렇게 해도 큰 문제가 없었을지 모르지만, 은퇴 후 노후 기간이 길어져, 100세 시대를 바라보는 지금은 생각이 변회되어야 할 필요가 있습니다.

우리보다 고령화를 빨리 겪은 나라들에서 나온 새로운 주장이 있습니다. 바로 '모아 놓은 자산을 잘 사용하는 것이 노후에 가장 중요하다'입니다.

 

노벨 상을 수상한 경제학자인 미국의 로버트 머튼(R. Merton) 교수도 주장하는 개념으로, 쌓은 자산을 노후 소득으로 바꾸어 평생 사용해나가는 방법이기에 '디큐뮬레이션 전략(Decumulation strategy)'이라고도 불리는데요. 노후 준비의 새로운 패러다임으로 불리는 이 전략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디큐뮬레이션 전략과 평생 노후 소득

디큐뮬레이션 전략과 평생 노후 소득

은퇴 시기라는 개념은 경제 활동을 통해 발생하던 소득이 단절되고, 본인이 가지고 있는 자산을 통해 소득을 만들어가는 시기를 의미합니다. 따라서, 노후 자산으로 소득을 창출할 때는 죽을 때까지 평생 받을 수 있어야 하며, 목돈을 월소득으로 효과적으로 분배하는 것이 필요합니다. 즉, 조기에 소진되지도 않아야 하지만, 그렇다고 계속 가난하게 살다가 유산을 남기는 것도 바람직하지는 않을 것입니다.

이처럼 평균 기대수명이 많이 늘어난 만큼 은퇴 후 긴 삶을 고려하여 마르지 않는 현금 흐름, 즉 평생 소득을 만들어내는 전략이 바로 디큐뮬레이션 전략입니다.

 

디큐뮬레이션 전략을 세울 때는 노후 필요금액을 목적에 따라 필수 생활비, 긴급 자금, 여유 생활비 등으로 나누어 생각해보는 것이 좋습니다. 물론 세부적인 내용은 개인의 경제적 상황과 기대하는 미래의 모습에 맞게 세워야 할 것입니다.

 
디큐뮬레이션 전략으로 든든한 노후 대책 세우기

디큐뮬레이션 전략으로 든든한 노후 대책 세우기

우리보다 먼저 은퇴 이후의 삶을 준비하기 시작한 미국 등의 선진국에서는 자산 쌓기도 중요하지만 노후 기간 동안 자산을 효과적으로 분배하는 전략을 세우는 것을 더 강조하면서 미래의 리스크에 대비하고 있습니다. 지금부터라도 전문가와 함께 다양한 방법으로 은퇴 후 탄탄한 소득을 설계하여 행복한 노후를 차근차근 준비해보시기 바랍니다.

추가적으로 은퇴 준비를 할 때 꼭 알아야 할 위험요소와 고려해야 할 내용들을 더 알고 싶으시다면 아래 링크를 확인해보시기 바랍니다.

노후 준비를 위해 알아야 할 3가지 리스크 보러가기 >

 

준법감시인확인필-SM-190701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