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udential Korea

본문 바로가기
Main Content 푸르덴셜 푸르덴셜
저금통에 동전을 넣는 아이

우리 인생의 기반을 만들어주는 ‘보험’. 어떤 위험이 닥쳐도 이겨내고 앞으로 나아갈 수 있도록 든든한 경제적 원동력을 만들어 줍니다. 특히 종신보험은 불확실한 인생 속에서 발생할 수 있는 크고 작은 위험에 한평생 대비해주는 울타리 역할을 합니다. 그런데 요즘, 보험이 사회적으로 자리 잡고 난 후에 가입한다는 고정관념과 달리 자녀의 미래를 든든하게 지켜줄 수 있는 종신보험에 조금이라도 일찍 가입하려는 부모들이 늘고 있습니다. 그 이유는 무엇일까요?

 
동전, 집 모양의 장식물에 자양분을 주는 모습

빠를수록 노후가 더 든든해지는 종신보험

최근 들어 보험이 인생의 가장 기초적인 재테크 중 하나로 여겨지고 있는데요. 보험에 가입하는 시기는 빠를수록 ‘이득’이라는 사실, 아시나요? 보험은 연령에 따라 보험료가 정해지며, 나이가 들수록 매년 보험료가 6~7% 높아집니다. 특히 평생 보장받는 종신보험의 경우 가입자격이 생기는 15세부터 가입하는 것이 좋습니다. 30세에 종신보험에 가입해서 10~15년 짧은 기간 보험료를 내는 것보다는 15세부터 낮은 보험료를 최대한 길게 내는 것이 합리적인 보험 선택이기 때문입니다. 기준 이상의 보험료를 낼 수 있다면 기간을 단축하기보다는 보장금액을 늘리는 것이 유리합니다.

 
서류 위에 동전이 쌓여있는 모양

예측 가능한 미래, 실현 가능한 재무 플랜!

장기화된 불황과 청년실업 문제는 미래를 점점 더 불투명하고 예측하기 어렵게 만들고 있습니다. 이럴 때일수록 자녀의 미래를 위한 ‘안전장치’가 필요한데요. 종신보험은 인생의 어느 순간에 불쑥 찾아올 수 있는 여러 질병이나 불의의 상황에 대해 든든하게 대비하면서 미래를 조금 더 예측할 수 있게 만들어줍니다. 예기치 않게 목돈이 발생하는 상황을 미리 준비해둔다면, 평생에 걸친 자녀의 세대별 재무 계획 역시 보다 체계적이고 실현 가능하게 설립할 수 있습니다.

 
상담을 받는 온가족

자녀를 위한 전략적이고 장기적인 투자

지금과 같은 저금리 시대에는 종신보험 중에서도 변액형 상품을 활용하면 은행 예적금보다 나은 수익을 기대할 수 있어서 좋은 투자가 됩니다. 변액보험은 비과세 혜택을 받기 위해서는 10년 이상 유지해야 하지만, 자금을 자유롭게 인출할 수 있는 상품이 출시되면서 부담이 상당 부분 줄어들었습니다. 장기적금이나 펀드, 보험 등을 넣었다가 해약하고, 추후 다시 가입해야 하는 번거로움을 피할 수 있어서 전략적이고 장기적인 투자가 가능합니다. 자녀의 미래를 걱정하는 부모라면, 자녀의 평생 재테크를 위한 첫걸음을 종신보험으로 시작하고 자립 발판을 만들어주는 것도 좋은 선물일 것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