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udential Korea

본문 바로가기
Main Content 푸르덴셜 푸르덴셜

좋은 분명 내가 제일 열심히 일해서 성과를 내고 회사에 큰 기여를 했는데… 왜 내 직급과 연봉은 그대로 일까? 과연 내가 워킹맘 역할을 잘 해낼 수 있을까? 일하는 여성들이 품는 고민들은 정말 다양하고 끝이 없습니다. 이런 고민을 안고 있는 여성이라면, ‘푸르덴셜생명 여성 라이프플래너’ 설문 조사 결과를 보고 그 고민을 조금 덜어보시는 건 어떨까요?

푸르덴셜생명은 ‘여성 라이프플래너®(이하 LP)’에 대한 이해를 높이기 위해 여성 라이프플래너 289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진행했습니다. 자세한 조사 결과를 알아볼까요?

 
'생명보험사 중 푸르덴셜생명을 선택한 이유는?' 이라는 질문에 대한 응답비율

1. ‘푸르덴셜생명’이니까 괜찮아요!

여성 LP들이 많은 생명보험사들 중에서도 굳이 ‘푸르덴셜생명’을 직장으로 선택한 이유는 무엇일까요? 1위는 ‘회사 자체 브랜드와 발전가능성(33%)’이었습니다. 또 다른 이유로는 ‘가족 및 지인의 추천(25%), 설계사 경쟁력의 우수성(23%)’이 뒤를 이었습니다. 실제로 국내에서는 ‘보험설계사’ 직업에 대한 인식이 좋지 못합니다. 푸르덴셜생명은 1989년 한국 영업을 시작했을 때, 기존 보험사와는 차별화된 전략으로 ‘대졸 출신 직장경력 2년 이상의 남성들을 중심으로 보험설계사 조직을 꾸렸습니다. 이러한 사실은 보험설계사에 대한 인식을 ‘여성 위주의 보험 아줌마’에서 ‘재무컨설턴트’로 바꾸는 데 큰 기여를 하게 되었습니다. 이처럼 ‘푸르덴셜생명’의 보험설계사는 다른 보험사의 영업조직과 차별화된다는 점이 여성 LP들이 푸르덴셜생명을 선택한 가장 큰 이유였습니다.

 
'라이프플래너 직업의 가장 큰 장점은 무엇인가요?' 이라는 질문에 대한 응답비율

2. 라이프플래너 직업의 큰 장점은?

여성 LP로서 가장 좋은 점 1위는 ‘성과에 따른 정확한 보상’이었습니다. ‘이외에 유연한 근무시간’, ‘고객에게 도움을 줄 수 있다는 자긍심’이 2, 3위를 차지했습니다. 실제로 한 여성 LP는 “열심히 일한 결과, 입사한지 6개월이 된 현재 월급이 전 직장에서 매일 야근을 하며 팀장으로서 받았던 월급의 2배를 넘는다”고 밝히기도 했는데요. 무엇보다도 내가 일하는 만큼, 인정과 보상을 받을 수 있다는 점이 라이프플래너 직업의 가장 큰 장점임을 알 수 있습니다. 그리고 여성 LP들은 '라이프플래너로서 어떤 부분이 가장 발전하였나;’ 라는 질문에 대한 답으로 ‘대인관계의 확장(34%)’를 1위, ‘미래에 대한 비전(28%)’를 2위로 꼽기도 하였습니다.

 
어떻게 라이프플래너의 길을 걷게 되었을까?

3. 어떻게 라이프플래너의 길을 걷게 되었을까?

여성 LP들 중 40%는 본인의 선택으로 라이프플래너 직업에 도전을 하게 되었습니다. 특히나 35%의 여성 LP들은 담당 LP의 추천으로 라이프플래너의 길을 걷게 되었는데요. 몇몇 응답자들은 실제로 고객으로서 라이프플래너의 서비스를 통해 LP의 전문성과 고객에 대한 진심을 느껴, 라이프플래너 직업에 관심을 갖게 되었다고 합니다.

 
'라이프플래너 직업을 수행할때 여성으로서 가지는 강점은 무엇인가요?' 이라는 질문에 대한 응답비율

4. 라이프플래너가 되려면?

여성 라이프플래너로서 갖는 강점으로는 ‘공감능력’이 1위로 꼽혔습니다. 현직 여성 LP들은 ‘라이프플래너에게 가장 중요한 요소’로 ‘커뮤니케이션 능력’을 꼽기도 했는데요. 라이프플래너가 되기 위해 꼭 필요한 ‘커뮤니케이션 능력’을 키우는 데, 여성들의 공감 능력이 많은 도움이 될 것 같습니다. 추가적으로 라이프플래너에게 가장 중요한 요소로는 ‘성실함’이 뒤를 이었고 오히려 금융/보험 지식(9%) 등의 중요하다고 응답한 비율은 9%에 불과했습니다.

 

불확실한 미래, 육아도 일도 잘하고 싶지만 쉽지 않은 현실, 하는 만큼 인정받지 못하는 상황… 푸르덴셜생명 라이프플래너라면, 이런 고민을 덜어낼 수 있지 않을까요.

 

준법감시인확인필-SM-1801012-3